글 수 197
조회 수 : 2284
2015.10.07 (01:53:26)



고영주 방문진 이사장이 국정감사에서 문재인을 공산주의자라고 확신하고 있다고 발언한 부분을 가지고 야당이 문제를 삼으며 집단 소송까지 불사하겠다고 하고 있는 듯 합니다. 그런데 고영주 이사장의 발언 내용을 보면 문재인만 공산주의자라고 평가한 것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이 부분에 대해서는 정치권, 특히 야당 친문 세력들이 외면하고 있는 듯 하여, 제가 이 부분에 대해 짤막하게 보충 설명을 드려볼까 합니다. 


@ 고영주 "노무현은 변형된 공산주의자, 박정희는 전향한 공산주의자"

    http://www.nocutnews.co.kr/news/4484487


    "(노동운동, 농민운동 경력이 있는)김문수 전 경기지사나 새누리당 이재오 의원도 공산주의자냐"라는 질문에는 "과거 공산주의 활동을 하다가 (전향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예전에 '김일성이 남조선에서 똘똘한 사람을 키워 사법부에 침투시켰다'는 얘기를 한 적이 있다. 사법부에 김일성 장학생이 있다는 뜻이냐"는 질문에도 "그렇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노무현 전 대통령에 대해 공산주의자 색깔을 덧칠하려 한 고 이사장은 박정희 전 대통령에 대해선 "전향한 공산주의자"라고 평가하기도 했다. 



    위 기사를 잘 읽어보면, 고영주 이사장의 공산주의 감별 발언에 등장한 인물들은 노무현, 문재인 뿐 아니라 극우 친일 인사들이 다수 포함되어 있는데 정확히 사민본닷컴에서 문제 삼아왔던 친일 군국주의 통일교 연대를 지칭하고 있는 것으로 보여집니다. 이를 굳이 북한과 연계시켜 본다면, 북한은 수년 전 극우 친일 군국주의 통일교에게 조국통일상을 수여한 바 있죠. 



    노무현이야 일본까지 가서 자기 입으로 "일본 공산당과 교류할 수 있는 정치가가 있다면 가장 먼저 자신이 될 것"이라고 말한 바 있는 당사자로, 이런 노무현에 대해 변형된 공산주의자라고 말했다고 해서 그게 무슨 집단 소송까지 벌일 일인지 좀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



    @ 노 대통령 "공산당 활동을 인정하지 않는 것은 민주국가로서 문제" 

    http://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0311432892


    한국에서 공산당이 허용될 때비로소 완전한 민주주의를 이룰 수 있다"고 대답했습니다. 이어 "한국에서 일본 공산당과 교류할 수 있는 정치가가 있다면 가장 먼저 자신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노 대통령은 일본 공산당의 방문을 피하거나 거부하지 않을 것이라는 뜻도 밝혔습니다. 



    오히려 고영주 이사장의 발언 가운데 더 비중있는 발언은 박정희 뿐 아니라 김문수 이재오를 지목하여 전향한 공산주의자라고 말한 부분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사실 김문수나 이재오는 대표적인 친이명박계 인사들이기도 하죠. 이명박 전 대통령이 친일 인사라는 것은 삼척동자도 다 알고 있는 사실인데, 그는 재임 기간 동안 세계의 이목과 국민의 눈을 속이고 전례없이 북한에 많은 지원을 했던 대통령이기도 합니다. 또한 친노-문재인으로 이어지는 야권 인사들과 통합이니 화해니 하면서 이들의 대북 정책을 그대로 계승하여 포스코와 통일교를 매개로 남한을 일본 수탈 세력들의 경제 문화 식민지로 만들어나가는 데 일조하기도 하였습니다. 



    정작 북한으로 치면 2009년 새 헌법에서 공산주의를 삭제했죠. 다시말하면 현재 북한은 공산주의 체제가 아니라 사회주의 체제로 전환된 상황입니다. 반면 일본은 2003년까지만 해도 존재감이 거의 없었던 일본 공산당이 일본 자위대와 천황제를 모두 인정하고 일본 헌법 제1조 '일왕으로의 통합'에 적극적으로 나서기로 서약하고 일왕의 왼팔 되어 일왕의 유일지배체제를 확고부동하게 하는 데 적극적으로 앞장서게 됩니다. 이렇게 일본 공산당의 우경화 이후 노무현  전대통령은 일본까지 가서 "일본 공산당을 받아들이겠다"고 선언했죠. 


    이와 같이 우리나라 공산주의 세력 형성의 역사를  되돌아 짚어본다면, 방 이사장이 언급하고 있는 "공산주의"는, 남북한의 민족 통일 세력이 아니라 사죄와 반성없는 일본 군국주의 수탈 세력의 앞잡이로 이해하는 것이 더 정확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아래 글은 2011년도에 사민본닷컴에 올린 글입니다. 


    지금 공산주의를 주장하는 자들은 종북세력이 아니라 좌파계 친일세력일 뿐입니다. http://saminbon.com/xe/860



    그런데 공산주의의 옷으로 갈아입고 우리나라에 침투한 극우 친일 세력들이 우리나라에서 소위 종북 세력으로 행세할 수 있게 된 배경은 김정은 정권으로 들어서면서 가속화되기 시작한 북한의 친일 반중 경향과 매우 밀접한 연관을 가지고 있습니다.


    사민본 논평 나선 경제특구의 큰 손 중국 상지공사 미스터리 ( http://saminbon.com/xe/69618 )를 보면 어떻게 북한의 지배층이 극우 친일 세력과의 연대를 강화하면서 중국과 거리가 멀어지게 되는가에 대한 구체적인 상황들이 아주 잘 묘사되어 있습니다.


    극우화된 일본 공산주의와 연계한 북한의 친일 정치인들은 대표적인 친중파인 장성택과 그 세력들을 완전히 제거하고 일본 군국주의자들 및 남한의 공산주의자 혹은 전향한 공산주의 세력을 가장한 친일 세력들과 착착 보조를 맞추면서 마치 북한 주민들을 수탈해온 것과 같은 방식으로 남한 국민의 뼈골을 뽑아내기 위한 일본 군국주의 침탈 세력의 작전에 착착 보조를 맞추어 주었던 것입니다.



    방 이사장이 "공산주의자라고 확신한다"고 한 문재인의 경우만 놓고 보더라도, 박정희의 통일교 이후 지금 막바지 공사에 접어든 한일 해저 터널을 상정하지 않고서는 절대로 불가능한 아시아 슈퍼그리드에 대해 일본까지 찾아가 이를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는 발언을 한 바 있습니다. 


    @ 문재인, 소프트뱅크 손정의 만나 ‘아시아 수퍼그리드’에 공감
    http://news.korea.com/view/normalview.asp?cid=PO&scid=PO3&sn=50219400


    아시아 슈퍼그리드는 일본에서 북한을 거쳐 몽고로 이어지는 에너지 공동체로, 몽골의 광활한 고비사막 지대에 태양광, 풍력 등 대규모 신재생에너지 단지를 조성하여기서 생산된 전력을 한국, 일본, 중국, 북한, 몽골 등 동북아 국가가 공유하여 상호 이익을 도모하자는 것이었죠



    이 아시아 슈퍼그리드는 이명박 전 대통령이 임기 내내 사력을 다해 추진하던 사업이기도 합니다. 이 과정에서 포스코와 통일교를 통해 어마어마한 자금이 북한에 투입되었을 것이라는 의혹은 사민본 논평의 GMH조직도를 통해 누차 소개한 바 있습니다.  



    이런 점을 고려할 때 저는 고영주 이사장이 문재인을 공산주의자라고 발언하기 보다는는 오히려 이명박 전 대통령이 남한을 일본 군국주의 수탈 세력의 재물로 받치는 데 일조한 숨은 공로가 있는 친일 극우 통일교 인사라고 발언하는 것이 더 정확한 표현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아주 재미있는 것은 이들 통일교 그리고 일본 극우 공산주의와 연결되어 있는 인물(친이명박계의 이재오, 문재인)들의 헌법에 대한 인식이 현행 우리나라 헌법과 전혀 다르다는 부분입니다. 


    아래 글은 2012년 대선을 앞두고 사민본 닷컴에 올린 글입니다. 


    검사의 기소권은 헌법사항이 아닌 법률사항일 뿐! http://saminbon.com/xe/19301



    위 글을 보면, 이재오와 문재인이 거의 비슷한 시기에, 우리나라 헌법에 포함되어 있지 않은 "검찰의 기소권"을 헌법 사항이라고 못박고 있는 것을 알 수 있는데,  이들이 국민들이 모르는 자신들만의 헌법을 공유하고 있기 때문에 이와 같은 일이 벌어지게 된 것이 아닌가 하는 의문이 듭니다. 물론 이렇게 다른 사람들이 모르는 자기들만의 법을 가지고 조직을 운영하기 시작한 그 시초는 통일교의 원조인 하나회로부터 찾을 수 있습니다. 하나회는 조직 외부의 사람들은 전혀 알지 못하는 자신들만의 법을 만들어 공유하면서 이 법을 자신들만의 헌법으로 삼아왔죠.


    그 내용은 이런 것들입니다.  


    <참고> 정치 군인 쿠데타 세력의 본산 하나회  http://saminbon.com/xe/5465



    하나회 서약.PNG




    위 하나회 서약에 등장하는 <합의된 명령>이 바로 헌법을 초월하는 절대 법이 됩니다.  제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이재오나 문재인이 동시에 주장하고 있는 "헌법에 보장된 검찰 기소권"은  저들이 공유하고 있는 하나회의 합의된 명령 안에 존재하고 있는 절대 법이 아닌가 싶습니다.  그렇지 않다면 어떻게 있지도 않은 헌법 사항을 정치적으로 전혀 연계성이 없어 보이는 두사람이 거의 동시에 "헌법 사항"이라고 못박고 나올 수 있겠습니까! 더더군다나 문재인은 우리나라 헌법을 훤히 꿰고 있어야 할 변호사 아닙니까!



    박정희 묘소 앞의 문재인

    문재인 박정희.PNG




    문재인과 하나회 장세동

    문재인 장세동.PNG 


    문재인과 하나회 정호용

    문재인 정호용2.PNG



    아울러, 사람 잡는 인간 백정 검찰의 기소 독점권을 헌법의 영역으로 승화시킨 이 두 친일 인사(이재오, 문재인)들의 의중을 고려해볼 때, 고영주 이사장이 공산주의자가 사법부 뿐 아니라 "현재 검찰에도 있을 수 있다고 보고 대비해야 한다"고 한 발언의 의미를 절대 가벼이 넘겨서는 안될 듯 합니다. 


    2015-10-07


    정윤경







    나의 소셜 정보
    powered by SocialXE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197 오영식, 문안박 반발 첨부 파일
    정윤경
    2066 2015-11-26
    196 정의화 국회의장 독일 공식 방문, 한반도 평화통일 논의
    정윤경
    2057 2015-11-21
    195 안철수, 당 문화 패권적, 김대중 노무현 극복해야
    정윤경
    2298 2015-10-13
    Selected 고영주, 박정희는 전향한 공산주의자 첨부 파일
    정윤경
    2284 2015-10-07
    193 조경태 의원, 새정치민주연합은 일부 패권 세력들의 독재당으로 가고 있는 상황 첨부 파일
    정윤경
    17922 2015-09-28
    192 교황, 정치는 인간 섬겨야…경제·금융의 노예 될 수 없어 첨부 파일
    정윤경
    1926 2015-09-27
    191 한·불 수교 130년을 맞이하며 첨부 파일
    정윤경
    1565 2015-09-20
    190 안철수 의원의 정치인 3년 소회
    정윤경
    1525 2015-09-13
    189 김무성 구하기 나선 통일교 재단의 세계일보
    정윤경
    1624 2015-09-11
    188 대한민국 기자, 언론인들과 함께 듣고 싶습니다.
    정윤경
    1591 2015-09-11
    187 유승민 의원께 드리는 글과 노래입니다.
    정윤경
    1707 2015-09-04
    186 정의화 의장의 달항아리 모양의 국회란
    정윤경
    2010 2015-09-01
    185 中인민일보, 아베 총리, 반기문 총장 답변 이해했나 첨부 파일
    정윤경
    1551 2015-08-31
    184 중국 전승절을 함께 하고 싶습니다.
    정윤경
    1730 2015-08-30
    183 안철수, 정의화 입모아 중대선거구제 필요
    정윤경
    1796 2015-08-29
    182 정의화 의장, 양당 구도가 아닌 다당 구도로 가야 첨부 파일
    정윤경
    1674 2015-08-29
    181 천정배 신당 관련 첨부 파일
    정윤경
    1525 2015-08-29
    180 새누리, 새정치의 짬짜미를 우려하던 심상정.의원 첨부 파일
    정윤경
    1451 2015-08-24
    179 이병석 의원, 4년간 검찰수사 중 자살한 사람 55명 첨부 파일
    정윤경
    1590 2015-08-24
    178 최근 정치권의 신당 창당 움직임을 접하고
    정윤경
    1491 2015-08-23
    첫 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끝 페이지
    Tag List
    목록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