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197


          조경태.PNG


@ 조경태 반발, "혁신위는 문재인 전위부대.... 뜸 들이지 말고 제명하라"[전문}]

http://en.seoul.co.kr/news/newsView.php?id=20150924500334


새정치민주연합은 정통야당의 맥을 잇는 대한민국의 정당이지 문재인 대표 개인을 위한 사당이 아니다. 

작금의 위기상황이 과연 어디에서 비롯됐는지 잘 살펴보기 바란다.

지난 중앙위원회 회의에서 반대자가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만장일치라고 박수치고 통과시킨 행위가 바로 집단적 관계가 아니고 그 무엇이겠는가.

민주정당에서는 도저히 있을 수 없는 행위가 자행되고 있어 본의원이 지적한 것이다.

문재인 대표는 22일 저녁 종로구 자택에서 이종걸 원내대표를 비롯한 최고위원들과 만찬을 하면서 당의 분열과 갈등을 봉합하고 통합의 길로 나가자고 하였다.

하루도 채 지나지 않아서 이렇게 본의원을 지목하면서 해당행위자로 몰아붙이는 것이 과연 통합의 길인가 묻고 싶다. 

마음에 안 드는 사람은 쫓아내고 마음에 드는 자신들의 패거리들만 같이 당을 하겠다는 것인가. 

이러니 문재인 대표의 책임론에 혁신위가 물타기용이다라는 말이 나오고 있는 것이다.

민주주의의 체제에서 모든 당원들과 국민들은 자신의 의견을 자유로이 발표할 권리가 있다. 

어떤 사안에 대해 동의할 수도, 반대할 수도, 비판할 수도 있는 것이다. 반대나 비판에 대해서 신중하게 검토하고 대안을 제
시하면 되지 징계하거나 입을 틀어막으려는 행위는 반민주적인 발상이다.

@  조경태, 서울대 조국 교수 겨냥 "학기중인데 연구나 전념하길"일갈
http://www.ikoreadaily.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9936

@ 조경태, "공천 안주면 문재인과 부산에서 맞붙을 수도"
http://www.viewsnnews.com/article?q=124456

 "문재인 대표가 부산 출마하는 게 무슨 혁신안이냐. 그걸 가지고 혁신안이라고 내놓은 것 자체가 소가 웃을 일"


@ [인터뷰] 조경태 의원 “(새정치민주연합은) 유신·독재당과 비슷한 상황…탈당은 고려 안 해” 
http://news.kbs.co.kr/news/view.do?ncd=3154208&ref=D

민주정당이라고 하면, 과거에 야당 총재시절에도 총재를 비판했다고 해서 해당행위자로 몬 적이 없거든요? 따라서 이 새정치민주연합이라고 하면서 당 대표에 대해서 비판하는 사람들에 대해서 해당행위자라고 모는 것 자체가 민주정당임을 포기하지 않았나 하는 생각입니다. 

네, 저는 이 당이 지금 유신하고 비슷한 상황으로 간다는 많은 분들의 평가가 있지 않습니까? 일부 패권세력들의 독재당으로 간다는 비판의 목소리가 많이 있습니다. 저는 새정치민주연합의 당 내 민주주의를 위해서 당 내 세력들과 규합해서 반드시 당 내 민주주의를 이루는 데 앞장서 나가겠다는 말씀드리겠습니다. 

@ 조경태 의원 파문 귀경길 민심 들어보니
http://www.ikoreadaily.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9936

조경태 의원이 조직에 위해가 되는 반당 행위를 했다고 콬 찍어 공식 발표한 것도 충격적이지만 지도부에서 현역의원의 출당 조치를 요구한 것은 매우 충격적이라는 분위기이다. 더구나 정청래 의원과의 형평성 문제가 제기되어 야권 내에서 이에 대한 의견이 엇갈리고 있다. 

[단독]천정배측 "조경태, 신당 영입해 영호남 새바람 일으키겠다"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5/09/24/2015092401470.html


신당 창당을 주도하고 있는 천 의원측 핵심 관계자는 이날 본지 통화에서 “조 의원과는 신당 창당 선언 이전부터 ‘원조 친노’라는 점에서 비슷한 정서를 공유하며 수시로 연락을 해왔다”며 “친문(친문재인) 세력의 일방적 공격을 받고 있는 조 의원이 아예 탈당을 한 뒤, 우리와 손을 잡고 영호남에서 새로운 바람을 일으켰으면 한다”고 했다. 이 관계자는 “조만간 조 의원과 다시 만나 영입 제안을 하려고 한다”며 “새정치연합은 이제 친문 세력 중심으로 철저하게 재편이 되고 있는 과정이라 당에서 정직한 소리를 하는 사람이 살아남기 힘든 것 같다”고 했다.


.........................................................................................


조경태 의원께 노래 두개를 보내드립니다. 


첫번째 노래는 유투브에서  제가 직접 고른 거고요,  두번째 노래는 유투브 기계가 넣어준 거랍니다.^^



                             




   

                            



2015-09-28


정윤경

나의 소셜 정보
powered by SocialXE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197 오영식, 문안박 반발 첨부 파일
정윤경
2299 2015-11-26
196 정의화 국회의장 독일 공식 방문, 한반도 평화통일 논의
정윤경
2325 2015-11-21
195 안철수, 당 문화 패권적, 김대중 노무현 극복해야
정윤경
2564 2015-10-13
194 고영주, 박정희는 전향한 공산주의자 첨부 파일
정윤경
2542 2015-10-07
Selected 조경태 의원, 새정치민주연합은 일부 패권 세력들의 독재당으로 가고 있는 상황 첨부 파일
정윤경
18843 2015-09-28
192 교황, 정치는 인간 섬겨야…경제·금융의 노예 될 수 없어 첨부 파일
정윤경
2147 2015-09-27
191 한·불 수교 130년을 맞이하며 첨부 파일
정윤경
1788 2015-09-20
190 안철수 의원의 정치인 3년 소회
정윤경
1731 2015-09-13
189 김무성 구하기 나선 통일교 재단의 세계일보
정윤경
1838 2015-09-11
188 대한민국 기자, 언론인들과 함께 듣고 싶습니다.
정윤경
1799 2015-09-11
187 유승민 의원께 드리는 글과 노래입니다.
정윤경
1918 2015-09-04
186 정의화 의장의 달항아리 모양의 국회란
정윤경
2261 2015-09-01
185 中인민일보, 아베 총리, 반기문 총장 답변 이해했나 첨부 파일
정윤경
1746 2015-08-31
184 중국 전승절을 함께 하고 싶습니다.
정윤경
1942 2015-08-30
183 안철수, 정의화 입모아 중대선거구제 필요
정윤경
2038 2015-08-29
182 정의화 의장, 양당 구도가 아닌 다당 구도로 가야 첨부 파일
정윤경
1892 2015-08-29
181 천정배 신당 관련 첨부 파일
정윤경
1720 2015-08-29
180 새누리, 새정치의 짬짜미를 우려하던 심상정.의원 첨부 파일
정윤경
1651 2015-08-24
179 이병석 의원, 4년간 검찰수사 중 자살한 사람 55명 첨부 파일
정윤경
1797 2015-08-24
178 최근 정치권의 신당 창당 움직임을 접하고
정윤경
1686 2015-08-23
첫 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끝 페이지
Tag List
목록 쓰기